차병원보

목차
정기구독신청 차병원 페이스북 차병원 블로그 차병원 카카오톡

Mom&baby·Health임신 중 올바른 치아 관리치아 건강이 아이에게도 영향을 ?
임신 중 올바른 치아 관리

임신을 하면 호르몬 변화로 몸에 다양한 증상이 나타난다. 그렇다 보니 예상치 못한 부분에서 건강 문제가 생기기도 하는데, 임신부들은 가장 예측하지 못했던 괴로움으로 치주 질환을 꼽는다. 적절한 시기에 관리하지 않으면 치아 건강을 놓칠 수 있다. 임신 중 치아 건강을 유지하는 요령과 치료 가능 시기를 알아본다.

임신 중 치아 관리, 왜 중요할까 ?

임신 중 구강은 여성호르몬의 변화와 높아진 체온으로 작은 자극에도 쉽게 손상되며, 세균이 증식하기 좋은 환경으로 변한다. 이로 인해 충치나 치주 질환 등이 흔히 발생하는데, 적기에 치료를 받으면 큰 문제가 되지 않는다. 그러나 대부분의 임신부들이 치과 치료가 태아에 좋지 않은 영향을 끼칠 것을 우려해 치료 시기를 미루면서 더 큰 손상을 입는 경우가 많다. 한 연구 결과에 따르면 치주 질환을 앓고 있는 임신부는 정상군에 비해 조산하거나 저체중아를 출산할 확률이 7배나 높은 것으로 밝혀졌다. 이는 구강 내 세균에서 나오는 독소가 혈류를 타고 돌아 자궁 수축을 유발하는 호르몬 분비를 촉진하기 때문이다. 이처럼 치주 질환을 적기에 치료하지 않으면 치주 병원체가 태아 태반에 직접적으로 작용해 태반에 염증 반응을 일으키거나 심할 경우 태반 손상, 임신성 고혈압, 단백뇨가 나타나는 자간전증의 발병 가능성도 높아지기 때문에 주기적 검진을 통해 치아를 관리하는 것이 좋다.



[주의] 임신 초기 호르몬 변화와 입덧으로 손상되기 쉬운 시기

구강 내 세균과 염증이 빠르게 증가해 충치가 생기기 쉽고, 잇몸이 빨갛게 부어오르기 시작한다. 평소처럼 칫솔질을 했을 뿐인데 잇몸에서 피가 나고 통증이 느껴질 수 있다. 또 입덧으로 음식물을 자주 토하게 되면 강한 산성을 띠는 위산으로 인해 치아의 에나멜질이 부식될 가능성이 높다.


이럴 땐 이렇게 예민해진 잇몸에 과도한 자극을 주지 않도록 부드러운 칫솔모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 충치 예방을 위해 불소가 함유된 치약을 사용하는 것이 좋으며, 불소 함량이 기준치(1000ppm)보다 낮은 저불소 치약을 사용하는 것을 권한다. 입덧으로 구토를 한 경우에는 바로 양치하기보다는 입안을 물로 충분히 헹구고 30분 후에 양치를 하는 것이 좋다.



[양호] 임신 중기 치과 치료를 받기에 상대적으로 안전한 시기

임신부에게 흔한 임신성 치은염으로 잇몸이 더욱 예민해지고 약해져 치열이 흔들리기도 한다. 치은염을 방치하면 반복적인 출혈과 부기로 인해 잇몸이 점차 증식하는 잇몸 비대증으로 발전하거나 치주염으로 악화할 수 있다. 많은 임신부가 충치 때문에 치통이 생겨도 신경 치료에 사용하는 마취제가 태아에게 영향을 미칠까 봐 충치 치료 시기를 늦추는데, 이는 장기적으로 볼 때 산모와 태아 모두에게 좋지 않으니 참고하자.


이럴 땐 이렇게 태아가 안정기에 접어들기 때문에 비교적 안전하게 치료받을 수 있는 시기다. 발치나 임플란트를 제외한 잇몸, 충치 치료와 스케일링 등의 치료가 가능하다. 신경 치료에 사용하는 소량의 마취약은 태아에게 큰 문제를 일으키지 않으므로 적기에 치료를 받는 편이 바람직하다.



[경고] 임신 후기 적극적인 치료가 어려운 시기

점점 완화하는 듯한 치주 질환이 임신 9개월 차부터는 다시 심해지면서 치아가 흔들리거나 위치가 달라지는 경우가 생긴다. 임신성 치은염이 심하면 혈관 분포가 아주 높은 잇몸이 부분적으로 붉은색을 띠며 빠르게 커지고 돌출되는 임신성 종양으로 악화될 수 있다. 통증이 심한 경우 통증 관리 차원의 치료가 가능하지만, 분만을 앞둔 임신 말기에는 자궁이 외부 자극에 극도로 민감해 적극적인 치료가 어렵다.


이럴 땐 이렇게 임신성 종양은 대부분 분만 후에 자연히 없어지지만, 증상이 완화하지 않거나 음식물 섭취에 방해가 될 경우 간단한 부분 마취를 통해 잘라내는 치료를 진행할 수 있다. 부른 배로 인해 치과 의자에 장시간 누워 있는 것이 힘들 수 있으니 치료가 필요한 경우에는 치료 시간을 짧게 하고 중간중간 자세를 바꿔주는 것이 좋다.





임신 전 미리 구강 검진, 충치나 잇몸을 치료하세요 !

임신 계획이 있다면 반드시 치과에 방문해 구강 검진을 받자. 치석은 구강 내 염증을 심화시키므로 임신 전에 스케일링을 받고, 올바른 양치질 습관으로 염증을 예방하는 것이 좋다. 또 평소에 괜찮던 사랑니 부위도 임신의 영향으로 염증을 일으키기 쉽기 때문에 한 번씩 통증이 있던 사랑니는 미리 발치하자.



박성진 교수 구강 악안면 외과, 양악 수술, 주걱턱, 돌출된 입, 긴 얼굴, 안면 비대칭, 무턱
강남차병원 치과
02-3468-2623 | gangnam.chamc.co.kr

차병원 매거진 구독신청

이메일 등록만으로 차병원 매거진 구독 신청이 가능합니다.
이메일 입력 후 매거진 구독 신청 조회/해지를 하실 수 있습니다.